로고

SK바이오사이언스, 세계 10위 독일 백신 위탁생산社 인수…3390억 규모

'기업 가치 6560억' IDT 바이오로지카 경영권 지분 인수 계약
국내 백신산업 역사상 최대 투자…"선진국 시장 진출 본격화"

선호 master@newsmac.co.kr | 기사입력 2024/06/27 [08:00]

SK바이오사이언스, 세계 10위 독일 백신 위탁생산社 인수…3390억 규모

'기업 가치 6560억' IDT 바이오로지카 경영권 지분 인수 계약
국내 백신산업 역사상 최대 투자…"선진국 시장 진출 본격화"

선호 master@newsmac.co.kr | 입력 : 2024/06/27 [08:00]

SK바이오사이언스(대표 안재용)는 독일 글로벌 제약·바이오기업 클로케(Klocke) 그룹과 CMO(위탁생산) 및 CDMO(위탁개발생산) 업체 IDT 바이오로지카(Biologika) 경영권 지분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발표했다. 

 

이 업체는 6,560억원 규모 기업 가치로 평가받는 백신 위탁생산 부문 세계 10위 수준의 독일 기업이며, SK바이오사이언스는 독일에 설립된 100% 자회사를 통해 클로케 그룹의 IDT 바이오로지카 구주 일부와 유상증자를 통해 발행되는 약 7,500만유로(약 1,120억원)의 신주 포함 회사 지분 60%를 약 3,390억원에 취득한다고 밝혔다.

 

클로케 그룹은 IDT 바이오로지카 지분 40%를 유지하는 동시에 약 760억원을 SK바이오사이언스에 투자, 이 회사 지분 1.9%를 확보할 계획이다.

 

결과적으로 SK바이오사이언스는 약 2,630억원의 보유 현금으로 인수 절차를 마무리한다는 것.

 

회사에 따르면 지분 인수 거래는 국내 백신산업 역사상 최대 투자로, 이를 통해 SK바이오사이언스는 즉각적 2배 수준의 매출 신장, 미국과 유럽 등 선진국 기준의 품질을 충족하는 생산 역량과 고객 네트워크 확보, 글로벌을 잇는 통합 시설 등이 구축될 수 있다.

 

IDT 바이오로지카는 1921년 설립된 100년 이상 축적된 전문성과 역량을 바탕으로 독일과 미국에서 사업을 운영하는 대형 바이오업체로, 미국과 유럽 외에 10개 이상의 핵심 약품 규제기관으로부터 인정된 공정∙분석법 개발과 함께 임상부터 상업 단계까지 백신∙바이오 모든 영역의 원액 및 완제를 생산 중이고, 1,800여명의 직원들을 두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IDT 바이오로지카를 통해 최고 수준의 제조·연구개발(R&D), 넥스트 팬데믹 대응 위한 글로벌 공급망 확장 등을 기대하고 있다.

 

이 회사는 IDT 바이오로지카의 매출을 2배 이상으로 끌어올리고 영업이익도 매출 대비 20% 넘는 수준의 안정적 구조로 만든다는 목표도 세웠다.

 

클로케 그룹 카르스텐 클로케(Carsten Klocke) CEO는 "IDT 바이오로지카의 노하우와 전문성, 확고한 고객 파트너십에 신뢰를 준 SK바이오사이언스와 미래를 만들 수 있게 됐다"며 "두 회사의 전문성과 상업적 역량을 기반으로 글로벌 보건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IDT 바이오로지카 울리히 밸리(Dr. Ulrich Valley) CEO는 "IDT 바이오로지카는 바이러스 백신 부문에서 탁월한 명성을 쌓아왔고 유수의 글로벌 제약사 및 정부 기관과 사업 중"이라며 "SK바이오사이언스 역시 백신 개발 및 생산에 대해 폭넓게 전문성을 갖고 있는 만큼 두 회사가 함께 시장 입지를 더 넓힐 것"이라고 기대했다. 

안 사장은 "이번 지분 인수 거래는 회사의 새로운 성장 축을 마련하고 핵심 사업과 제품들의 선진국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는 데 주요 목적이 있다"며 "즉각적 매출 확보, 글로벌 거점 마련, 효율적 생산 시설 확보 등 투자 대비 높은 사업적 가치를 지닌 지분 인수인 만큼 기업 가치도 함께 높아질 수 있도록 시장과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이 회사는 이날 오전 9시30분부터 서울 명동 은행회관 2층 국제회의실에서 기자 간담회를 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