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삼광의료재단, '입출국 코로나 검사센터' 추가 개소…서울·부산 2곳

서울 강남검사센터 이어 '강북 충무로·부산진구 전포동 센터' 열어…PCR 등 대상자 접근성 높여, "해외 여객 증가에 따른 검사 수요 대응"

구연수 master@newsmac.co.kr | 기사입력 2022/08/04 [14:15]

삼광의료재단, '입출국 코로나 검사센터' 추가 개소…서울·부산 2곳

서울 강남검사센터 이어 '강북 충무로·부산진구 전포동 센터' 열어…PCR 등 대상자 접근성 높여, "해외 여객 증가에 따른 검사 수요 대응"

구연수 master@newsmac.co.kr | 입력 : 2022/08/04 [14:15]

삼광의료재단은 코로나 검사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해외 입출국 코로나  검사센터'를 추가 개소했다고 4일 밝혔다.

 

KATA(한국여행업협회)와 함께 지난 5월부터 운영 중인 검사센터는 서울 강남검사센터(삼광의료재단 서울본원)이며, 이번에 새로 개소한 센터는 서울 강북검사센터(JH제일의원)과 부산 검사센터(삼광의료재단 부산센터)다.

 

이미 운영 중인 삼광의료재단 서울 강남검사센터는 서초구 양재동에 있고, 추가 개소한 서울 강북검사센터와 부산센터는 각각 강북 시내에 인접한 충무로와 부산진구 전포동에 위치, 검사 대상자들의 접근성을 더욱 높였다는 것.

                  서울 강남검사센터<왼쪽>와 강북검사센터 [사진=삼광의료재단]

재단 측은 검사센터를 이용하기 위해선 여권을 반드시 지참해야 하며,  방문 국가에서 원하는 형식의 영문 음성 확인서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또 삼광의료재단 홈페이지 및 전화로 검사 전 사전 예약할 수 있는 데다 재방문없이 SMS 문자 메시지 및 이메일로 검사 결과 확인서를 수령할 수 있어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고 재단 측은 덧붙였다.

 

재단 측에 따르면 서초구 양재동에 위치한 서울 강남검사센터는 연중무휴로 운영되며,  평일은 오전 9시부터 밤 9시까지, 주말과 공휴일엔 오전 9시부터 저녁 6시까지 각각 운영된다.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에 검사한 PCR(유전자증폭) 검사 결과는 당일에 검사 결과가 완료되고, 오후 4시부터는 익일 10시에 검사 결과가 끝난다. 신속항원 검사는 검사 후 20분 내에 결과 확인서가 제공된다.

 

서울 충무로에 위치한 서울 강북검사센터는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되고, 토요일엔 오전 8시부터 오후 1시까지 운영된다. 오전 8시부터 오후 2시까지 검사한 PCR 검사 결과는 당일에 검사 결과가 나오고, 오후 2시부터 4시까지는 다음날 10시에 검사 결과가 완료된다. 신속항원 검사는 검사 후 30분 내에 결과 확인서가 제공된다.

 

아울러 부산진구 전포동에 위치한 부산 검사센터는 평일 오전 9시부터 밤 9시까지 운영되며, 토요일엔 오전 9시부터 저녁 6까지 운영된다.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검사한 PCR 검사 결과는 당일에 검사 결과가 완료되고, 오후 4시부터 검사한 결과는 다음날 10시에 검사 결과가 완료된다. 신속항원 검사는 검사 후 2시간 내에 검사 결과 확인서가 제공된다.

 

삼광의료재단 지현영 대표원장은 “서울 강남에 이어 서울 강북 및 부산에 해외 입출국 코로나 검사센터를 추가 개소해 기쁘다"며 "전 세계적으로 왕래가 늘어남에 따라 해외 입출국 여객 수요가 늘어나고 있어 코로나 검사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